본문내용 바로가기

SUV 인기지만 이쿼녹스 감산 돌입하는 GM..왜?

데일리카 조회 수1,685 등록일 2019.08.1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쉐보레 이쿼녹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GM이 북미 지역에서 지속적인 감산에 돌입한다. SUV 시장의 인기가 지속되고 있지만 이쿼녹스 또한 감산에 돌입한다는 건 눈길을 끈다.

12일(현지시간)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모티브뉴스에 따르면, GM은 이날부터 멕시코 공장의 3교대 인력을 2교대로 축소하고 캐나다 온타리오 공장의 가동을 오는 10월부터 잠정 중단시킬 방침이다.

두 공장은 이쿼녹스가 생산되고 있다는 공통점을 지닌 곳으로, 캐나다 공장에선 미국 시장 판매를 위한 모델을, 멕시코 공장은 남미 수출을 위한 차종을 생산하고 있다.

쉐보레 이쿼녹스


GM 측은 해당 조치가 생산량을 시장 주요에 맞추기 위한 조정의 일환이라는 설명이지만, 업계는 구조조정의 신호탄일 배경도 배제하지 않는 분위기다. 멕시코 공장의 감산 이유를 ‘수출 시장의 산업 환경 변화’로 설명했기 때문이다.

SUV 시장의 인기가 지속되고 있지만, GM은 이미 그 이후를 보고 있다는 시각도 존재한다. 이쿼녹스가 북미 시장에서 판매 호조세를 보이고 있음에도 감산에 돌입한 이유에서다.

지난 상반기 이쿼녹스의 미국 판매량은 17만4157대를 기록,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했다. 반면 캐나다에서의 판매량은 9687대를 나타내며 17% 감소했다.

쉐보레 이쿼녹스


SUV 시장이 지속적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지만, 그 성장세가 현재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커질 가능성이 적다는 것도 이유로 꼽힌다. GM은 이미 전동화와 자율주행 연구 투자에 집중하는 등 지속적인 투자를 이어가는 만큼, 손해를 최소화하고 수익을 극대화하기 위함으로도 풀이된다.

GM은 이미 최근 이쿼녹스 디젤의 단종도 결정한 바 있다. 이는 판매 부진이 주된 원인으로, 주력 판매 차종인 가솔린에 집중하겠다는 점에서도 앞선 생산량 조절 조치와도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된다.

자동차 업계의 한 관계자는 “GM은 새로운 사업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고강도의 구조조정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이라며 “미래에 있을 불확실성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고 수익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방향으로 사업 방향을 틀고 있다”라고 평가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슬슬 머리띠 두르는 자동차 노조..잇따라 파업권 확보
BMW, 5년간의 차량 화재 데이터 공개..과연 원인은?
미니, 누적 생산 1000만대 돌파..60년만 기록
중국 장가계 산악로 주행 도전하는..폭스바겐 ‘ID.R’
포르쉐가 전기차 타이칸에 적용할 최첨단 배터리 시스템은?
벤츠, 1조원대 과징금 처분 위기..배출가스 조작 혐의
美 IIHS, “무릎 에어백 운전자 보호 효과 없다”..그 이유는?
  • 회사명
    쉐보레
    모기업
    General Motors
    창립일
    1955년
    슬로건
    Find New Roads
  • 쉐보레 쉐보레 이쿼녹스 종합정보
    2018.06 출시 중형SUV 07월 판매 : 253대
    경유 1598cc 복합연비 12.9~13.3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폭스바겐, 투아렉 판매 재개 임박..V6 디젤 투입(?)
폭스바겐 투아렉의 국내 출시가 임박한 것으로 관측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6일 투아렉 3.0 TDI 모델에 대한 환경부의 배출가스
조회수 73 10:45
데일리카
기아차, 2020년형 스포티지 출시..가격은 2342만원~2965만원
기아차가 상품성을 더욱 높인 스포티지를 내놨다. 기아자동차는 디자인 고급감 강화와 고객 선호 편의사양의 신규 확대 적용으로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20…
조회수 142 10:44
데일리카
한국차가 더 팔리는데..러시아인, 일본차가 한국차보다 ′믿음직′
러시아 사람들이 일본차보다 한국차를 더 많이 구입하면서도, 일본차를 한국차보다 더 신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차의 브랜드 이미지가 러시아에서 일본차…
조회수 75 10:44
데일리카
제네시스, 지상 최대 럭셔리카 축제
제네시스 '민트 콘셉트'가다양한 럭셔리카들이 한곳에 모이는 세계적인 자동차 전시회에 등장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14일(수)부터 18일(일)까지
조회수 39 10:43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파나메라 820마력
포르쉐 파나마레의 고성능 모델이 준비중인 것으로 보인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된 파나메라를 일부에서는 포르쉐 전문 튜너 겜발라(G
조회수 39 10:43
글로벌오토뉴스
2019IAA- 정통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랜드로버의 정통 오프로더 디펜더가 2019 프랑크푸르트오토쇼를 통해 국제 무대에 공식 데뷔한다. 디팬더는 랜드로버의 첫번째 생산 차량으로 1948년에 데뷔한 '
조회수 24 10:42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ID BUGGY, 페블비치 콩쿠르 델레강스에 출품
폭스바겐이 2019제네바오토쇼를 통해 공개한 ID BUGGY 를 2019년 8월 18일 개최되는 2019 페블비치 콩쿠르 델레강스에 출품한다고 발표했다. ID.
조회수 24 10:42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 튜닝 규제 완화, 기득권ㆍ주도권 싸움이 아니길
자동차 튜닝산업은 지난 정부부터 일자리 창출과 미래 먹거리의 하나로 집중 육성하겠다고 약속한 분야다. 그러나 7년이 지난 현재까지 튜닝 분야로 성장한 기업은 전
조회수 35 10:41
오토헤럴드
전조등ㆍ도색 불량 셀토스, 인수 거부했더니
“헤드라이트가 덜덜 떨리고 범퍼와 차체 색이 달라 사고차나 다름없는 모습이었습니다. 도저히 그냥 탈 수 없어 인수를 거부했더니 대기순번이 맨 뒤로 밀려 두 달을
조회수 130 10:41
오토헤럴드
2019IAA-BMW 330e 세단
BMW가 신형 3시리즈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 330e 를 유럽시장에 출시했다. 국제 무대 공식 데뷔는 2019 프랑크푸르트오토쇼. 3시리즈는 BMW의 주
조회수 28 10:41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