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100년 역사 쉐보레 픽업 콜로라도 '기본에 충실한 설정'

오토헤럴드 조회 수1,202 등록일 2019.08.2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요즘 나오는 신차답지 않게 편의 장비가 턱없이 부족하다. 심지어 자동차 키(Key)를 손에 쥐고 시동을 거는 방식이다. 다만 기본에는 매우 충실하다. 픽업트럭 노하우만 본다면 100년 역사를 자랑하는 쉐보레가 만들고 우리가 상상할수 없을 만큼의 다양한 지형으로 둘러싸인 북미 대륙에서 충분한 검증을 거쳤으니 내구성 하나는 인정해야 한다.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웰리힐리 파크의 다양한 오프로드 코스에서 '콜로라도'를 직접 경험해 봤다.

먼저 외관 디자인은 전형적인 쉐보레 패밀리룩을 따랐다. 전면부에서 좌우측 큼직한 헤드램프를 연결하는 크롬바 그리고 동그란 안개등 주변에도 크롬을 더하고 강력한 오프로드 성능을 암시하는 사각형의 휠하우스 등을 찾을 수 있다. 여기에 측면으로 빠져나온 배기파이프 등 미국에서 판매되는 사양 그대로 국내에 판매된다.

콜로라도의 차체 사이즈는 전장, 전폭, 전고가 각각 5415mm, 1830mm, 1885mm에 휠베이스 3258mm로 딱 중형 픽업트럭의 전형적인 크기를 지녔다. 화물적재함은 여유롭고 예상 밖으로 2열 탑승 공간 역시 넉넉하다. 앞서 출시된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와 비교하면 전장에서 320mm 더 길고, 휠베이스가 158mm 더 여유롭다. 다만 전폭과 전고는 더 좁고 낮아 승하차는 좀 더 편리하지만 옆 사람과 여유 공간은 살짝 아쉽다.

국내 판매되는 콜라라도는 최대 3.2톤의 견인력을 갖춘 4도어 크루캡의 쇼트박스 모델로 구성됐다. 총 3개로 구분된 트림은 구동력과 외관 스타일에 따라 나뉜다. 쉐보레는 향후 북미에서 판매 중인 커스텀 액세서리를 국내 출시되는 콜로라도에도 그대로 적용한다는 계획이니 조금 더 대중화 된다면 다양한 모습의 콜로라도 또한 기대할 수 있겠다.

파워트레인은 최고 출력 312마력과 최대 토크 38.0kg.m의 3.6리터 6기통 자연흡기 엔진이 탑재된다. 북미에선 조금 더 작은 사이즈의 가솔린과 디젤 사양도 있으나 당분간 국내는 3.6리터만 수입 판매하겠다는 방침이다.

해당 엔진에는 8단 하이드라매틱 8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리고 상황에 따라 실린더를 가변으로 사용하는 방식이 적용돼 4WD 기준 공차중량이 2톤이 조금 넘지만 복합연비는 8.1km/l를 기록한다. 배기량과 차체 무게를 고려하면 예상보다 훌륭하다. 물론 이날 시승회는 오프로드 코스로만 구성되어 실제 일반도로에서 어느 정도 연비를 발휘할 수 있을지는 훗날을 기약해야겠다.

웰리힐리 파크에 마련된 다양한 오프로드 코스에서 콜로라도는 물 만난 물고기를 연상시켰다. 울퉁불퉁 범피코스에서 차체가 한쪽으로 완전히 기울어진 상황에서도 실내는 꽤 안정적이다. 차체가 반 정도 잠기는 물웅덩이도 너무 쉽게 통과한다. 급경사면을 오를 때는 넉넉한 사이즈의 엔진이 큰 역할을 해낸다. 한 쪽 바퀴가 완전히 공중에 떠 있는 상황에서도 테일게이트는 물론 좌우측 도어도 자유자재로 열리는 모습도 확인했다. 풀박스 프레임 바디가 얼마나 견고하게 제작됐는지 알 수 있는 부분이다.

무엇보다 다양한 오프로드에서 기계식 디퍼렌셜 잠금장치와 좌우 휠의 트랙션 차이가 극도로 커질 경우 차동 잠금 기능이 함께 적용돼 미끄러운 노면에서도 트랙션을 유지하는 등 차량을 안정성이 장점이다. 이 밖에 콜로라도에는 전자식 오토트랙 액티브 4×4 시스템이 탑재되어 4륜 및 2륜 구동 방식을 운전자가 선택하는 파트타임 4WD 시스템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노면 상황에 맞게 자동으로 구동 방식을 변환하는 오토 모드의 적용으로 손쉽게 즉각적으로 구동 모드를 제어할 수 있는 등 픽업트럭의 기본에는 매우 충실하다.

한편 부족한 편의사양을 대신해 콜로라도에는 전방 충돌 경고 시스템(FCA), 차선 이탈 경보 시스템(LDWS), 헤드업 LED 경고 시스템(RLAD) 등 첨단 안전사양을 제공하고 초대형 카라반을 견인할 경우 사용되는 토우/홀 모드, 스웨이 콘트롤, 힐 스타트 어시스트 시스템 등이 포함되어 캠핑과 아웃도어 활동 등 다양한 활용성을 보인다.

픽업트럭 본연의 기본기에 충실한 사양들을 대거 적용한 콜로라도의 가격은 익스트림 3855만원, 익스트림 4WD 4135만원, 익스트림-엑스 4265만원이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토요타, 캠리 스포츠 에디션 출시..가격은 3710만~3810만원
토요타가 캠리 스포츠 에디션을 내놨다. 토요타코리아는 14일 토요타 강남 전시장에서 ‘캠리 스포츠 에디션’ 미디어 포토세션 행사를 갖고 200대 한정 판매…
조회수 991 2020-02-14
데일리카
기아차, 4세대 쏘렌토 렌더링 이미지 공개..특징은?
기아차가 내달 출시할 예정인 4세대 쏘렌토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11일 기아자동차가 HMG저널을 통해 공개한 렌더링 이미지에 따르면 신형 쏘렌토는 …
조회수 2,831 2020-02-12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맞짱열전 #5 렉스턴 스포츠 vs 콜로라도 멋스러운 트럭 전쟁
국산 픽업 트럭의 원조는 한국 최초의 자작차로 알려진 시발을 기반으로 한 시발 픽업 트럭이다. 1957년 출시된 시발 픽업 트럭은 배기량 2250cc 4기통 가
조회수 879 2020-02-14
오토헤럴드
LPG차, 소비자 인기 확산..QM6 판매대수 70%는 LPe
액화석유가스(LPG) 차량 판매량이 9년만에 반전하는데 성공했다. 실적 부진으로 신음하는 르노삼성차가 최대의 수혜자로 꼽힌다. 14일 대한LPG협회에 따르면…
조회수 563 2020-02-14
데일리카
현대기아차, 녹·부식 발생 심각..수입차의 4.2배 수준!
현대기아차의 최대 단점은 ‘부식’인 것으로 조사됐다. 일반적으로 녹은 금속 표면에 산화가 발생돼 붉은색으로 변한 것을 말하지만, 부식은 산화가 많이 진…
조회수 1,070 2020-02-14
데일리카
열 화상 카메라로 블랙 아이스 잡는다, 결빙 취약 도로 집중 관리
앞으로 운전자가 도로살얼음 등 결빙취약 관리구간을 지날 때에는 가변형 속도제한표지 및 도로전광표지(VMS) 등을 통해 도로 특성, 기상상황 등에 따라 유연하게
조회수 502 2020-02-13
오토헤럴드
현대차 아반떼 등 2개 차종 49만1102대 국내서도 대량 리콜
최근 미국 도로교통안전국이 현대자동차 아반떼와 i30 일부 차량에서 제작 결함을 발견하고 대량 리콜 계획을 밝힌데 이어 국내에서도 리콜이 실시된다. 13일 국토
조회수 570 2020-02-13
오토헤럴드
맞짱열전 #4 카니발 vs 트래버스, 버겁지만 해 볼만한 3열의 경쟁
기아자동차의 간판급 미니밴 '카니발'의 4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올 4분기 국내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일부 스파이샷을 통해 보다 스포츠유틸리티
조회수 583 2020-02-13
오토헤럴드
[오토포토] 입문용 벤츠로 딱, A클래스 세단 그리고 CLA 쿠페 세단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12일 오후 서울 성동구에 위치한 레이어 57에서 '더 뉴 A클래스 세단'과 '더 뉴 CLA 쿠페 세단'을
조회수 469 2020-02-13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중국 자동차 산업을 무려 2년이나 후퇴 시킨..코로나 바이러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지난 2019년 12월 발생한 중국 우한 폐렴의 원인으로 꼽히는 바이러스가 중국 내 자동차 산업을 2년 뒤로 후퇴시켰다는 보고서가 나
조회수 332 2020-02-14
데일리카
영국, 내연기관차 판매 중단 2032년으로 앞 당긴다
1주일 전 영국 정부는 내연기관 차량의 판매를 금지하는 규제를 기존보다 5년 앞당겨 2035년부터 실시한다고 발표했었다. 여기에는 내연기관과 전기모터가 조합된
조회수 329 2020-02-14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그룹, 안전성 입증...美 IIHS 최고 안전한 차 17개 차종 선정
현대자동차그룹이 미국에서 최고의 안전성을 입증받았다. 현대차그룹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가 13일(현지시각) 발표한 충돌 평가에서 가장 안전한 차
조회수 286 2020-02-14
오토헤럴드
벤츠, C·E·S클래스·EQA·EQS 등 7종 신차 투입 계획..특징은?
벤츠가 올 한해 글로벌 시장에서 총 7종의 신차 공세를 이어갈 계획이다. C클래스부터 S클래스까지 이어지는 세단 라인업은 물론 전기차 라인업인 EQ 역시 순수…
조회수 604 2020-02-12
데일리카
42만대 리콜되는 토요타 프리우스..과연 한국시장은?
일본에서 안전벨트 버클에 결함이 발견돼 약 42만대가 리콜되는 토요타 프리우스가 한국시장에서는 해당사항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12일 일본 국토교통…
조회수 488 2020-02-12
데일리카
포르쉐, 718 GT4·스파이더에 DCT 탑재 계획..왜?
포르쉐가 718 카이맨과 박스터의 라인업 가운데 가장 강력한 성능을 자랑하는 GT4와 스파이더 모델에 듀얼클러치 변속기인 PDK를 추가할 계획이다. 11일(현
조회수 497 2020-02-12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브랜드의 리더에 오르다, 2019 르노삼성 QM6 LPe 시승기
르노삼성 QM6 부분 변경 모델의 LPG버전을 시승했다. 이번 부분 변경은 LPG 파워트레인을 추가하고 가솔린 모델에 고급 사양인 프리미에르 트림을 추가한 것이
조회수 438 2020-02-14
글로벌오토뉴스
먼저 몇 가지 물음표로 시작했다. 날로 심각해지는 환경문제와 배출가스 기준 등으로 디젤차에 대한 인식이 하루가 다르게 부정적으로 변해가는 시기에 디젤 엔진을 얹
조회수 1,267 2020-02-10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모바일 디바이스, 메르세데스 A클래스 세단 & CLA
메르세데스-벤츠 A클래스가 다양한 변주를 통해 소비자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엔트리 모델인 A클래스의 3박스 모델인 A클래스 세단과
조회수 543 2020-02-13
글로벌오토뉴스
[구상 칼럼] 자동차 디자인=의사결정의 결과물!
새로운 차량이 등장하면 소비자들 개개인의 관심사는 출력에서부터 승차감, 소음, 코너링 성능 등등 다양하겠지만, 내/외장 디자인은 아마도 거의 모든 사람들…
조회수 514 2020-02-13
데일리카
수동변속기 차량 판매, 배터리 전기차보다 적다
2019년 미국에서 판매된 신차 가운데 전기자동차의 판매가 처음으로 수동 변속기 (MT) 차량의 판매량을 넘어섰다. 미국의 자동차 미더어 'Green Car R
조회수 536 2020-02-12
글로벌오토뉴스
팰리세이드 버튼식 변속기
현대차 팰리세이드의 버튼식 변속기를 잘못 조작해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내리막길에서 운전자가 R로 변속을 하자 엔진 보호를 위해 자동으로 시동이 꺼졌
조회수 1,665 2020-02-10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현대차 레트로 EV 콘셉트카 45 양산형 스파이샷 최초 포착
현대자동차가 지난해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한 EV 콘셉트카 45를 기반으로 제작된 프로토타입이 처음으로 스파이샷에 포착됐다. 13일 모터원
조회수 560 2020-02-14
오토헤럴드
원격 제어로 오토 파일럿 무력화하는 테슬라도 탈옥이 가능하다
애플 아이팟을 손에 쥐었을 때 처음 한 일이 '탈옥'이었다. 애플은 아이팟이나 아이폰 사용자가 앱스토어를 통해 구매한 앱 또는 검열을 마친 것만
조회수 330 2020-02-13
오토헤럴드
2018년 테슬라 캘리포니아 사망사고, 오토파일럿 결함 알렸지만
2018년 3월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도로에서 테슬라 모델 X를 타고 반자율주행기능인 오토파일럿을 사용하다 충돌 사고로 사망한 운전자가 사고 이전에도 해당 시스
조회수 1,080 2020-02-12
오토헤럴드
테슬라 무선업데이트의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모델 S' 중고차를 구입한 한 고객이 이전에 있던 오토파일럿과 풀셀프 드라이빙 모드 등 일부 운전자 지원 시스템이 사
조회수 975 2020-02-10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볼보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가 공개한 친환경 시트..특징은?
볼보의 전기차 하위 브랜드 폴스타가 친환경 시트를 선보였다. 시트의 소재는 다름아닌 PET병과 어업에 활용되는 그물을 재활해 만든다. 12일(현지시각) 폴…
조회수 500 2020-02-13
데일리카
요즘도 겉만 세차? 코로나 19 예방하려면 자동차 실내 디톡스 필요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빠른 확산으로 개인 위생에 대한 중요성이 날로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소독제, 살균수 등 위생용품에 대한 관심
조회수 433 2020-02-13
오토헤럴드
[임기상 칼럼] 보약이냐, 독약이냐..엔진오일 선택법은?
사람과 자동차는 어찌보면 구조적인 측면에서는 작동원리가 비슷하다. ‘엔진오일(Engine Oil)’은 사실 사람으로 치면 혈액(Blood)과 같기 때문이다.
조회수 636 2020-02-11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