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테슬라, “배터리 가격 절반으로 낮추고 생산 85배 늘릴 것”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384 등록일 2020.09.2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테슬라의 주가가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는 상황에서 일시 조정을 받았다가 다시 500달러 선에 육박했다. 2019년 말 50달러의 10배에 해당한다. 시가 총액은 애플 2,000조의 1/4 수준인 450억조에 달한다. 과연 테슬라의 주가가 현실적이냐 하는데는 많은 의견이 있지만 미국식 주주 자본주의를 배경으로 소위 말하는 테크기업들은 코로나19 시대에 오히려 상한가를 치고 있다. 그런 상황에서 테슬라의 배터리데이는 많은 이들의 관심을 끌기에 충분했다. 올 해 배터리데이의 핵심은 kWh당 100달러의 배터리를 생산해 시판 가격 2만 5,000 달러의 모델을 내놓는다는 것이다. 여기에 한 달 내에 완전 자율주행차를 내놓겠다는 내용도 빼놓을 수 없다.

테슬라가 2020 년 9 월 22 일에 개최한 Tesla의 '배터리 데이'이벤트에서 일론 머스크는 kWh당 100달러 배터리와 코발트를 사용하지 않는 배터리의 개발, 2만 5,000달러 수준의 보급형 전기차 출시, 현재의 85배에 달하는 연간 3TWh(3,000GWh)의 배터리 생산 등에 관한 내용을 발표했다. 그는 또한 200mph의 속도로 주행할 수 있는 모델 S용 파워트레인, 배터리를 합리화하기 위한 새로운 음극 플랜트도 발표했다.


테슬라 배터리 데이에서 발표된 내용을 요약한다.


우선 테슬라는 자체 탭없는 배터리를 생산해 차량의 주행 거리와 출력을 향상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배터리는 자체 생산할 것이며 비용을 절감하고 테슬라 전기 자동차의 판매 가격을 가솔린 자동차에 더 가깝게 만들 것이라고 한다. 전기 자동차의 배터리 팩을 측정하는데 사용되는 주요 측정 항목인 kWh당 테슬라의 비용을 낮출 것으로 예상된다. 테슬라가 4860 셀이라고 부르는 텝없는 셀 (테슬라는 셀을 연결하는 탭과 전원 공급 장치를 제거함)은 넓이가 46mm, 길이가 80mm로 에너지 밀도를 5배 증가시키고 출력을 6 배 더 향상시키며 항속거리는 16 % 늘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테슬라는 현재 파나소닉으로부터 배터리를 공급 받고 있으며 LG화학과 CATL로부터도 수급을 시작하지만 궁극적으로는 자체적으로 배터리 생산을 하는 것이 주요 과제라고 밝혔다. 그리고 그 범위는 상하이공장과 건설중인 베를린 공장에도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2018 년에는 배터리 셀의 부족으로 인해 생산이 지연되었다. 머스크는 파나소닉의 배터리 생산 속도가 모델 3과 모델 Y의 생산 속도를 늦췄다고 말한 적이 있다


다음으로 모델 S Plaid의 가격은 13만 9,990달러로 2021 년에 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플레이드(Plaid) 트림은루디크루즈(Ludicrous) 트림보다 한 단계 더 높은 것이다. 주행 거리는 520 마일, 0 ~ 60mph에서 2 초도 걸리지 않으며 최고 속도는 200mph로 가격은 테슬라 웹 사이트에 13만 9,990달러로 나와 있다. 머스크는 과거에 플레이드 트림 레벨이 현재 제품보다 비용이 더 많이들 것이라고 언급했었다. 2021 년 말 모델 S에서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그리고 북미에 새로운 음극 공장 건설 계획도 발표했다. 머스크는 공급망 비용을 줄이고 음극 생산을 단순화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북미에 배터리를 위한 새로운 음극 공장을 건설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음극을 76 % 더 저렴하게 만들고 폐수를 제로로 만드는 공정을 개선하고 있다고 한다. 니켈 공급이 적어 양극재도 다양화할 계획이다.


새로운 음극 공장이 어디에 건설 될지는 확실치 않지만 머스크는 지난 7 월 텍사스 오스틴에 새로운 공장을 건설할 것이라고 발표했을 때 향후 프로젝트를 위해 오클라호마주 털사 2 위 도시를 강력하게 고려할 것이라고 말한 적이 있어 그 결과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기술적으로는 음극에 더 이상 코발트를 사용하지 않는다는 것도 중요한 내용이다. 일론 머스크는 네바다 기가팩토리에서 배터리 셀을 재활용하는 동시에 가장 비싼 배터리 재료 중 하나인 코발트를 사실상 0으로 줄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발트는 종종 인권을 침해하는 조건에서 채굴되기 때문에 이를 대체할 다른 물질을 찾아야 한다는 압박을 받고 있다는 것을 말해주고 있다.


머스크는 회사가 언제 코발트 사용을 중단할지에 대한 일정을 제시하지 않았지만 배터리를 훨씬 더 저렴하게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사람들이 실제로 감당할 수 있는 자동차를 만드는 것이 절대적으로 중요하다며 저가 제품은 테슬라가 확장하는 방법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처음에 캘리포니아 프리몬트에 있는 조립 공장 근처의 새로운 조립 라인에서 새로운 배터리 셀을 생산할 예정이며, 2021년 말까지 연간 10GWh에 달하는 생산량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테슬라와 파나소닉의 생산 능력은 네바다 기가팩토리에서 현재 약 35GWh 수준이다.


테슬라는 향후 몇 년 동안 배터리 생산량을 연간 3 TWh(3,000GWh)로 빠르게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는 네바다 공장 용량보다 약 85 배 더 많은 양이다.


소비자의 입장에서 주목을 끄는 것은 2만 5,000 달러의 모델 출시에 관한 것이었다. 테슬라는 새로운 텝없는 배터리 셀을 사용하여 이 목표를 달성할 것이며 셀 내부의 재료를 변경해 kWh 당 가격을 반으로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019년 테슬라의 배터리 가격은 kWh당 156달러였는데 그것을 100달러 수준까지 낮춘다는 것이다. 그렇게 해서 궁극적으로는 연간 2,000만대의 생산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2019년 전 세계 자동차 생산대수는 8,000만대를 약간 웃돌았다.


물론 머스크가 테슬라가 전기차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것이라고 예측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2018 년에도 25,000 달러의 배터리 전기차를 3 년 안에 내놓겠다고 말했었다.


일론 머스크는 또한 한 달 이내로 완전 자율주행차를 내놓겠다고 선언했는데 이 또한 많은 주목을 끌었다.


(참조 : Tesla.com. https://electrek.co/guides/tesla/ https://www.teslarati.com/category/news/)​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벤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UV GLC 300 e 4MATIC · e 4MATIC 쿠페 국내 출시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3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이 적용된 중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UV GLC 300 e 4MATIC과 GLC 300 e 4MATIC
조회수 140 2020-10-21
오토헤럴드
신형 볼보 크로스컨트리 V90 출시, 시퀀셜턴시그널 추가 디젤 삭제
볼보 플래그십 크로스오버 크로스컨트리 V90 부분변경이 국내 출시됐다. 2014년부터 정통 SUV XC 레인지와 별개 라인업으로 편성된 V90은 넓은 적재공간과
조회수 186 2020-10-21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G70 부분변경 출시, 누구나 카레이서처럼 스포츠 + 모드 추가
제네시스 브랜드의 스포츠세단 G70 1세대 부분변경모델이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 신차는 내외관 디자인의 소폭 변경과 함께 첨단 안전 및 편의사양 확대 적용으로
조회수 1,530 2020-10-20
오토헤럴드
스타일과 편의성 더해진 2021년형 쉐보레 더 뉴 말리부 출시
쉐보레(Chevrolet)가 스타일과 편의성이 더해진 2021년형 ‘더 뉴 말리부(The New Malibu)’를 새롭게 선보이며 침체된 국내 중형 세단 시장에
조회수 1,474 2020-10-20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토크 컨버터 과열되는 포드 익스플로러 등 이번주 공개된 무상수리
포드 익스플로러, 기아자동차 레이, 랜드로버 벨라 등 일부 차량에서 제작 결함이 발견되어 무상수리가 실시된다. 2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먼저 포드세일즈서비스코
조회수 47 2020-10-21
오토헤럴드
음주운전 사고 패가망신에 파산까지, 자기 부담금 최대 1억6500만원
음주운전을 하다 사고를 내면 패가망신은 물론 파산 위기로 내 몰리게 된다. 금융감독원은 20일, 음주운전 사고시 자기부담금을 대폭 올린다고 밝혔다. 금감원이 2
조회수 79 2020-10-21
오토헤럴드
현대ㆍ기아차 빅 배스 전략, 세타2 엔진 리콜 충당금 3.4조 실적 선반영
현대기아자동차가 올 3분기 실적에 세타2 GDI 엔진 관련 리콜 충당금으로 3조4000억원을 반영한다고 밝혔다. 관련 업계는 현대ㆍ기아차는 2018년 3분기 4
조회수 116 2020-10-21
오토헤럴드
미려한 세단 폭스바겐 아테온, 내달에 없는 지금이 기회 10월이 적기
2018년 첫 출시된 폭스바겐 아테온이 지난달까지 약 8000여대가 판매되며 브랜드를 대표하는 베스트셀링 세단이자 한국 수입 세단에 새로운 돌풍을 일으킨 주역으
조회수 818 2020-10-20
오토헤럴드
출시 임박 제네시스 두 번째 SUV GV70
글로벌 자동차 시장에서 주력으로 자리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인기 속 제네시스 라인업 준대형 SUV 'GV80'에 이어 새롭게 합류하게 될
조회수 1,394 2020-10-19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현대자동차, 글로벌 100대 브랜드, 자동차 브랜드 Top 5 달성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업체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발표한 ‘2020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 2020
조회수 50 2020-10-21
글로벌오토뉴스
포르쉐,
포르쉐가 2020년 10 월 20 일, 신형 '파나 메라'(Panamera) 시리즈의 고성능 PHEV '파나 메라 터보 S E- 하이브리드'를 유럽시장에 출시했
조회수 52 2020-10-21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신형 골프ㆍID. 3, 2021 독일 올해의 차 2개 부문 선정
폭스바겐의 8세대 신형 골프 및 첫 번째 순수 전기차 ID. 3가 컴팩트 및 프리미엄 세그먼트에서 각각 ‘2021 독일 올해의 차(GCOTY)’로 선정됐다. 독
조회수 114 2020-10-21
오토헤럴드
[오토포토] GMC 허머 EV 완전 공개. 1000마력 · 완충시 563km 달리는 야수
GMC 허머 순수전기차(GMC HUMMER EV)가 현지 시간으로 20일,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개최된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1차전을 통
조회수 151 2020-10-21
오토헤럴드
르노 CEO, 스포츠카 알피느 못 팔면 어때, 미니 페라리로 키울 것
프랑스 르노가 황당한 목표를 잡았다. 20년간 묵혀놨다 지난 2016년 부활시킨 스포츠카 브랜드 알피느(Alpine)를 페라리급으로 키워보겠다는 것이다. 루카
조회수 297 2020-10-20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브랜드 미래 전략, 풀라인업 구축으로 해외 시장 가속화
현대자동차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가 내년 전동화 모델을 비롯해 파생 차종을 늘려 라인업을 확장하고 미국과 중국 등 해외 시장 진출을 본격화하며 수익성 확대에
조회수 87 2020-10-20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리뷰]벤틀리 3세대 플라잉스퍼, 처음부터 끝까지 감탄을 하면서 찍은 영상
새로운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4도어 리무진 올 뉴 플라잉스퍼가 국내 최초로 공개됐습니다. 3세대 올 뉴 플라잉스퍼는 이전 세대보다 웅장해진 외관에 크롬 슬리브가
조회수 242 2020-10-20
오토헤럴드
가공할 성능의 V6, 아우디 S6 3.0 TDI 콰트로 시승기
아우디 S6를 시승했다. 8세대 A6를 베이스로 한 아우디스포츠사가 아닌 아우디 AG가 생산하는 고성능 모델이다. 기본 모델과 변함없는 실용성과 쾌적성을 유지하
조회수 344 2020-10-19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부분변경 신종 코나 N라인, 디테일 살리고 숨 죽인 정숙성까지
시승차만 그랬다는 나중 설명이 있었지만 실망스러웠다. 정차했다가 브레이크 페달에서 발을 떼면 오래된 차에서나 나타나는 RPM 부조 현상처럼 차체가 가볍게 떨렸다
조회수 229 2020-10-19
오토헤럴드
쌍용차 신형 티볼리 에어, 다 들어와! 쏘렌토보다 큰 트렁크 품었다
쌍용자동차가 간판급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티볼리'의 첫 파생 차종 '티볼리 에어'를 약 4년 만에 재출시하고 본격적인
조회수 853 2020-10-15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중국 테슬라 니오, 현대차 45 EV 컨셉트 쏙 빼닮은
샤오펑 모터스, 리 오토와 함께 제2의 테슬라를 꿈꾸는 중국 니오(Nio) 자동차가 차세대 플래그십 세단의 미리 보기 콘셉트카 'EE7' 티저 이
조회수 117 2020-10-21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테슬라, 모델 Y 효율성 개선으로 주행가능거리 523km 예정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보급형 스포츠유틸티차량(SUV) '모델 Y'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1회 완전 충전 시 주행가능거리를 325마일(약 523
조회수 215 2020-10-19
오토헤럴드
현대차 또 하나의 브랜드 아이오닉 전기차 통합, 2024년까지 3종 출시
현대차가 내년부터 순차 출시 예정인 전기차 전용 브랜드 명칭을 '아이오닉(IONIQ)'으로 확정하고 2024년까지 준중형 CUV, 중형 세단, 대
조회수 777 2020-10-16
오토헤럴드
르노, 미래 전기차 전략 보이는 메간 e비전 스포티 콘셉트 공개
프랑스 르노자동차가 미래 전기차 전략을 예고하는 '메간 e비전 스포티 콘셉트'를 최초 공개했다.현지시간으로 15일 르노는 메간 e비전 스포티 콘셉
조회수 476 2020-10-16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튜닝산업협회, 튜닝 부품 인증제도가 튜닝산업계 위축
한국자동차튜닝산업협회(이하 튜닝산업협회)는 16일 튜닝 활성화를 위해 마련된 튜닝부품 인증제도가 오히려 튜닝 산업계를 위축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튜닝산업협회에
조회수 194 2020-10-19
글로벌오토뉴스
국내 픽업 트럭 시장 5만대를 넘긴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국내 픽업 트럭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다. 약 3~4년 전만 하여도 유일하게 쌍용 코란도와 렉스턴
조회수 338 2020-10-19
글로벌오토뉴스
제네시스 두 줄 스토리 발굴 제안
최근에 공개된 제네시스 G70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을 기점으로 이제 모든 제네시스 브랜드의 차들이 이른바 ‘두 줄’의 디자인을 가지게 됐다. 물론 아직 공식 출
조회수 201 2020-10-19
글로벌오토뉴스
[시시콜콜] 세계는 퇴출, 한국은 팔 곳 잃은 유럽산 디젤차 떨이 시장
폭스바겐이 2015년 불거진 디젤 게이트 이후 가장 공격적인 마케팅을 벌이고 있다. 폭스바겐 코리아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신차 7종을 투입하겠다고 최근 밝혔다.
조회수 1,232 2020-10-19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디젤차 생명수 요소수 변질 주의보, 싸다고 썼다가 수리비 1000만원
배출가스 저감을 위해 디젤차에 사용하는 요소수(애드블루, Adblue) 관리 상태가 매우 부실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임이자 의원(경북 상주·문경, 국민의 힘
조회수 114 2020-10-21
오토헤럴드
캐딜락, CT4-V 등에 4세대 마그네틱 라이드컨트롤 탑재
캐딜락이 2020년 10 월 15 일, 4 세대 마그네틱 라이드컨트롤을 고성능 스포츠 세단 CT4-V 와 CT5-V의 2021년형 모델에 탑재해 미국시장에 출시
조회수 248 2020-10-20
글로벌오토뉴스
벤츠 신형 E 클래스 반자율주행, 한국 도로에서 가능한 기능은?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지난 10일 간판급 준대형 세단 'E 클래스' 부분변경모델을 국내 시장에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지난 3월 월
조회수 427 2020-10-19
오토헤럴드
예쁘다고 껴안고 운전하다 적발되면 범칙금 반려동물 동승 주의보
반려동물이 급증하면서 자동차에 동승하는 일도 잦아지고 있다. 그러나 반려동물을 운전석에 앉히거나 안고 있는 상태로 운전을 하는 위험 천만한 행위가 자주 눈에 띄
조회수 1,294 2020-10-16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