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청춘을 위한 변신 '올 뉴 렉스턴 더 블랙' 젊어지고 빨라졌다.

오토헤럴드 조회 수1,088 등록일 2020.11.1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올 뉴(All New)라는 타이틀을 부분변경 모델에 사용하는 일은 드물다. 보통은 완전 변경 신차가 사용한다. 그런 배짱을 부릴 만했다. 올 뉴 렉스턴은 파워트레인, 트랜스미션, 내관과 외장 상당 부분에 손을 댔다. 보고 타보면 이전과 다른 생김새와 움직임을 뚜렷하게 느낄 수 있다. 쌍용차가 부분변경 올 뉴 렉스턴에 유독 공을 들인 이유는 절박함이 있기 때문이다. 회사 사정이 좋지 않고 모기업, 새로운 투자자를 찾는 일, 게다가 코로나 19 등 여러 좋지 않은 상황에서 신차급 부분변경은 쉽지 않았을 것이 분명하다.

어려운 상황에서도 올 뉴 렉스턴 개발자들은 "모든 것을 걸겠다는 각오로 만들었다"라고 말했다. 뭘 바꿀지 고민하는 단계에서 최종 완성품이 나오기까지 말 그대로 심혈을 기울였다. 렉스턴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광범위하게 살피고 반영하는 데 주력하고 동시에 타깃 연령대를 끌어 내리는 것도 목표였다. 40대 중반부터 시작하는 구매 연령대를 30대로 낮추고 40대 초반 젊은 가장들을 주력으로 하자는 것, 이를 위해 외관과 실내를 요즘 트랜드에 맞춰 다듬는 데 공을 들였다. 모든 사양을 갖춘 최고급 트림 '더 블랙'도 추가했다. 결과는 성공적이다. 지난 12일 기준 5000대 넘게 계약이 성사됐고 이 가운데 30대와 40대 그리고 여성 비중이 급증했다. 최고급 트림 '더 블랙' 선택 비중은 41%나 됐다.

포인트는 그릴과 램프류=밋밋하고 평범했던 전면부가 뉴 다이아몬드 Shape(쉐잎) 라디에이터 그릴과 램프류 변경으로 꽤 웅장해졌다. 그릴은 선이 굵고 패턴이 단순하지만 시원스럽다. 여기에 선을 반듯하게 펴고 볼륨이 더해진 프런트 범퍼가 더해져 요즘 SUV답게 변신을 했다. 그릴 패턴에 대한 얘기가 많지만 무엇보다 임팩트 빔을 형상화한 프런트 범퍼가 더 압권이다. 4개로 구성된 풀 LED 헤드램프는 베젤 부를 'ㄷ'자형 주간 전조등으로 감싸고 여기에 전조등(상ㆍ하향등 각 2개)과 방향지시등, 미등을 품게 했다.

그릴을 감싼 두툼한 다크 크롬 몰딩이 베젤 타입 주간전조등과 조화로운 것, 램프류를 통합하면서 간결해진 것, 범퍼 볼륨을 강조해 웅장한 맛이 더해진 것이 전면부 변화 핵심이다. 측면은 휠 디자인이 사이즈마다 새롭게 변경된 것 말고는 예전 그대로다. 역시 램프류에 손을 많이 댄 후면부 변화도 꽤 크다. 방향 지시등을 아래쪽으로 따로 떼어내고 비상등과 함께 작동할 때는 7개 황색 LED, 그리고 백색 3개 LED 램프가 들어오게 하는 등 가변형이 사용됐다. T자형 LED를 수평으로 배치한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듀얼 테일 파이프 가니쉬를 직선으로 뺀 것도 후면부 전체 안정감을 살리는 데 도움이 됐다.

요즘 트랜드 디지털화=렉스턴 실내는 요즘 것들보다 사실 진부하다. 세련미에서 특히 그렇다. 그런 약점을 디지털화로 보완했다. 단순하지만 3개 모드 설정이 가능한 12.3인치 대화면 풀 디지털 클러스터가 새로 적용되면서 시선에 강렬함이 더해졌다. 여기에는 웰컴, 굿바이, 애니메이션 기능이 추가됐고 중앙 AVN에서 재생되는 내비게이션 미러링도 가능해졌다. 조작이 익숙한 레버형 전자식 SBW 변속 레버, 조작이 편한 터치식 스위치로 변경된 오버헤드 콘솔도 눈에 띄는 변화다.

어퍼 페시아를 이전보다 살짝 올리고 세로형 컵홀더 및 리드로 변경되면서 사용 편의성도 좋아졌다. 다만 수직으로 꼽는 콘솔 2포트 USB는 오염될 가능성이 높아 보였다. 2열은 오픈 트레이를 변경하고 2 포트 USB와 파워아웃렛을 새로 적용했다. 이뿐만이 아니다. 대시보드 패널 패턴과 버튼류가 재배치됐고 통합형 주행모드 설정 스위치, ISG도 적용됐다. 특히 스티어링 휠 리모트 버튼에 내비게이션으로 직행할 수 있는 버튼이 새로 추가됐고 운전 보조 시스템 활성화 버튼이 단계를 줄이고 단순해진 것도 주요 변화로 볼 수 있다. 또 2열 시트 볼스터를 키우고 바닥 두께와 크기를 늘려 착좌감을 좋게 했다.

차분해지고 조용해졌다=올 뉴 렉스턴에 탑재된 LET 2.2 파워 디젤 엔진은 낮은 엔진 회전수에서 최대 토크가 발휘된다는 것이다. 최고 출력(202마력)이 기존 대비 15마력, 최대 토크(45.0kgf.m)가 2kgf.m이 높아지면서 이런 특성과 장점이 더해졌다. 동시에 복합연비가 11.6km/ℓ로 1.1km/lℓ향상됐다. 출력과 토크가 상승했지만 주행을 하면서 눈치를 챌 수 있을 정도는 아니다. 최대 토크 정점이 낮은 데서 시작해도 예전과 다르지 않게 부족하지 않은 힘을 보여주는 정도인데 그렇다고 강렬하지는 않다. 이 정도 배기량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무난하고 평범한 수준이다. 대신 7단에서 8단으로 기어 단수를 높인 8단 자동변속기는 다단화 효과로 주행 질감을 달라지게 했다. 이전 것보다 속도를 추종하는 단수 변화가 조금은 더 낮은 엔진 회전 영역대로 내려오면서 정숙해진 것도 특징이다.

움직이는 것보다 인상적인 것은 정숙함이다. 다단 변속기와 함께 휠 하우스 안쪽 절반을 직물 타입(PET) 흡음재를 사용해 노면 소음을 거르고 도어 윈도 실링을 보강해 바람 소리도 크게 억제했다. 이전 것과 실내 정숙성 차이는 확실하다. 기본적으로 보디 온 프레임 타입에 후륜 구동이 주는 주행 안정감이 뛰어난데 시승을 한 '더 블랙' 트림에 기본 장착되는 LD(Locking differentia), 파트타임 사륜구동 시스템으로 어떤 험로에서도 대응이 가능한 것도 올 뉴 렉스턴이 가진 강점이다. 여기에 인텔리전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IACC가 추가돼 5개에서 12개로 확장된 첨단 운전 보조 시스템, 81.7%나 되는 고장력 강판, 9개나 되는 에어백이 주는 믿음도 운전을 편안하게 해줬다.

공간과 안전 그리고 편의=올 뉴 렉스턴은 부분변경 이전에도 요즘 트랜드에 적합한 기본기를 갖추고 있었다. 2열 시트 더블 폴딩을 포함한 시트 베리에이션이 풍부하고 공간을 활용할 수 있는 여지가 많아 차박, 캠핑 등 레저 그리고 데일리카나 패밀리용까지 쓰임새가 다양하다. 또 러기지는 기본 784ℓ, 2열을 접으면 1977ℓ까지 늘어나고 깊이와 폭, 높이가 동급 최대여서 사용 목적에 맞춰 다양하고 편리한 공간 구성이 가능했다. 여기에 3D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 다이내믹 파킹 가이드 시스템, 어느 것보다 말귀를 잘 알아듣는 인포콘(Infoconn)시스템, 3D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까지 다양하고 필요한 안전 및 편의사양도 잘 갖춰놨다. 3t이나 되는 견인력에 맞춰 트레일러 스웨이컨트롤로 더 안전한 트레일러 운행이 가능하도록 한 것도 주목할 안전 시스템이다.

총평=아쉬운 것들도 있다. 디젤 하나뿐인 파워트레인 선택지가 넓지 않고 버튼류, 도어 트림, 대시보드 전체 구성 등 부분적으로 모하비나 싼타페, 쏘렌토와 같은 요즘 것들과 비교해 세련미가 떨어지는 것들이 제법 있다. AVN 모니터와 디지털 클러스터에서 구현되는 색감, 폰트, 배경 디자인 같은 것들도 시각적으로 뛰어나지가 않다. 에어 벤트, 센터패시아, 콘솔부 구성도 다듬을 필요가 있다. 헤드업 디스플레이 부재도 아쉽다. 가격이 합리적이라고 얘기하지만 싼타페보다 아주 비싸고 팰리세이드보다 조금 싼 정도로는 임팩트가 없어 보인다. 그런데도 계약이 몰리는 것은 임영웅 효과라는 얘기가 있지만 보디 온 프레임이 흔하지 않고 사륜구동에 LD까지 적용된, 그래서 흔하지 않은 '정통 SUV'로 보는 후함이 있기 때문이다. 외관과 실내를 젊게 다듬고 파워트레인 수치를 높여 정통 SUV가 갖고 있는 이런 매력을 쌍용차가 공들여 살려냈으니 올 뉴 렉스턴은 다음 세대가 나올 때까지 제값을 할 것으로 보인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국산차 5개 제조업체, 20년 12월 판매조건 발표
국내 5개 자동차 제조업체의 12월 자동차 판매조건이 발표되었다. 업체들은 연말을 맞이해 다양한 할인 이벤트와 함께 기본 할인 및 저금리 할부 프로그램을 진행한
조회수 8,627 2020-12-01
다나와자동차
제네시스 GV70, 이달 8일 국내 출시 확정
현대자동차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의 두번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70'가 오는 8일 국내 시장에 출시된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자사 유
조회수 121 2020-12-02
오토헤럴드
포르쉐코리아, 자사 최초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 국내 공식 출시
포르쉐코리아가 26일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Porsche Taycan)’을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포르쉐코리아 홀가 게어만 대
조회수 2,129 2020-11-26
글로벌오토뉴스
기아차, 5세대 신형 스포티지 뉘르부르크링에서 저속 주행하는 이유
기아자동차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스포티지' 5세대 완전변경모델이 내년 상반기 국내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조회수 1,468 2020-11-25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11월 국내 5사, 내수회복 수출부진 이어가
11월 국내 자동차 5개사의 내수 및 수출 판매량에서 상반된 분위기를 보였다. 각 사의 판매 실적의 경우 코로나19 확산과 노조 파업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조회수 89 2020-12-02
글로벌오토뉴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12월의 차에 쌍용 올 뉴 렉스턴 선정
사단법인 한국자동차기자협회(Korea Automobile Journalists Association; 회장 이승용)는 2020년 12월의 차에 쌍용자동차 올 뉴
조회수 177 2020-12-02
글로벌오토뉴스
[종합] 세일 페스타 효과, 11월 車 내수 5.3% 늘고 수출 7.6% 줄고
자동차 내수 증가, 수출 감소 추이가 11월에도 이어졌다. 11월 한달 국내 완성차 업체 판매 실적에 따르면 총 67만4040대로 지난해 같은 달 기록한 71만
조회수 34 2020-12-02
오토헤럴드
현대차, 소형 SUV 코나에
현대자동차가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코나' 부분변경모델에 2.0 가솔린 모델을 추가하며 기존 가솔린 1.6 터보, 가솔린 1.6 하이브리드, 스
조회수 82 2020-12-02
오토헤럴드
전동킥보드 대여, 18세 이상으로 상향...16~17세는 원동기면허 있어야
정부가 전동킥보드 규제 완화에 따른 후속 대책을 마련했다. 국토교통부는 30일, 전동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 수단 안전을 위한 민·관 협의체 킥오프회의를 개최하고
조회수 967 2020-12-01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E-클래스 쿠페 및 더 뉴 E-클래스 카브리올레 출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베스트-셀링 럭셔리 세단 10세대 E-클래스 부분 변경 모델을 기반으로 한 럭셔리 4인승 쿠페 모델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 450
조회수 288 2020-12-01
글로벌오토뉴스
더 뉴 아우디 A8 L 60 TFSI 콰트로 출시
아우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아우디의 플래그십 프레스티지 대형 세단 ‘더 뉴 아우디 A8 L 60 TFSI 콰트로 (The
조회수 341 2020-12-01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새해 첫날 뉴욕 원 타임스퀘어 빌딩 꼭대기에 기아차 신형 쏘렌토
기아차 신형 쏘렌토(2021년형)가 미국 뉴욕 타임 스퀘어를 향해 출발했다. 캘리포니아 어바인에 있는 기아차 미국 법인 본사를 출발, 새해 첫날 타임 스퀘어 도
조회수 169 2020-12-02
오토헤럴드
람보르기니 우루스, 퀵 커넥터 불량으로 화재 위험 美서 대규모 리콜
국내 시장에서도 월평균 20여대가 판매되는 람보르기니 최초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우루스'에서 잠재적 화재 위험성이 발견되어 리콜이 실시된
조회수 51 2020-12-02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유럽과 미국시장 파사트 세단 판매 중단한다.
폭스바겐이 유럽과 미국시장에서 파사트 세단의 판매를 중단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소형 배터리 전기차 라인업 확대를 선언한 폭스바겐은 세단의 수난 시대에 어쩔
조회수 470 2020-11-30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세타2 GDi 늑장 리콜, 美 NHTSA 1500억원 과징금
현대차와 기아차가 세타2 GDi 결함과 관련한 늑장 리콜로 미국 교통당국으로부터 거액 과징금을 부과 받았다. 미국 도로교통국(NHTSA)는 27일(현지시각),
조회수 417 2020-11-30
오토헤럴드
쏘렌토, 영국 유력 자동차 전문 매체 선정 ‘올해의 차’ · ‘최우수 대형 패밀리카’ 2관왕 수상
기아자동차는 플래그십 SUV모델 쏘렌토가 25일(현지시각) 영국 온라인 자동차 전문 평가 사이트 카바이어(Carbuyer)가 주관하는 ‘2021 카바이어 어워드
조회수 1,214 2020-11-2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자동차 순수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이 유럽 그린 NCAP(Green NCAP) 평가에서 르노 조에와 함께 최고 모델로 선정했다. 그린 NCAP은 충돌 테스트를
조회수 1,163 2020-11-27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디지털시대의 오프로더, 랜드로버 2세대 디펜더 D240 SE 시승기
랜드로버의 2세대 디펜더를 시승했다. 데뷔 후 70년 만에 2세대 모델이 등장했다는 것이 포인트다. 오늘날 유행하는 크로스오버들과는 달리 직선을 위주로 한 스타
조회수 133 2020-12-02
글로벌오토뉴스
글로벌 플레이어, 2021 현대 싼타페 2.2 디젤 HTRAC 시승기
현대자동차 4세대 싼타페의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그랜저와 마찬가지로 플랫폼을 바꾸고 앞 얼굴의 대대적인 수정, 인테리어의 레이아웃의 파격적인 변화를 추구
조회수 164 2020-12-01
글로벌오토뉴스
브랜드 리더, 2021 미니 쿠퍼 S 컨트리맨 ALL4 시승기
미니의 크로스오버 컨트리맨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내외장을 일신하고 파워트레인의 친환경성을 높인 것이 포인트다. BMW그룹의 전동화를 위해 다양한 역할을
조회수 346 2020-11-30
글로벌오토뉴스
2세대 부분변경 미니 컨트리맨, 지금까지 이런 SUV는 없었다
2011년 라인업에 합류 후 글로벌 시장 누적 판매 54만대를 달성 중인 '미니 컨트리맨'은 명실상부 브랜드를 대표하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이다
조회수 486 2020-11-30
오토헤럴드
[시승기] B+ 세그먼트 티볼리 에어, 255mm가 선사하는 특별한 공간
홈쇼핑으로 부활한 쌍용차 티볼리 에어가 요즘 핫하다. 지난 2016년 3월 첫선을 보였을 때 사전 계약 3일 만에 1000대를 기록한 돌풍이 지금으로 이어졌다.
조회수 409 2020-11-30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아우디, 2022년부터 전기 SUV로 다카르 랠리 출전
아우디가 2022년부터 다카르 랠리에 출전한다고 발표했다. 세계에서 가장 가혹한 랠리로 불리는 다카르 랠리는 2020년부터 무대를 중동의 사우디 아라비아로 변
조회수 90 2020-12-02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그룹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 공개, 5분 충전에 100km 주행
현대자동차그룹이 세계 최초로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를 공개했다. 현대차그룹
조회수 105 2020-12-02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폭스바겐 ID.3, 르노 조에 제치고 유럽 전기차 판매 1위
폭스바겐의 첫 번째 순수전기차 'ID.3'가 10월 유럽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전기차에 이름을 올렸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유럽 시장 친환
조회수 498 2020-11-27
오토헤럴드
코미디보다 더 웃긴 테슬라 모델 S
테슬라 모델에서 또 지붕이 뜯겨 나가는 황당한 일이 발생했다. 중국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고속도로를 달리던 모델 S 유리 지붕이 갑작기 하늘로 날아가는 영상이
조회수 594 2020-11-26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김흥식 칼럼] 11개 모델 6500대, 한국지엠 노조 꼴찌의 자세가 아니다.
쌍용차 4개 모델 9270대, 르노삼성차 8개 모델 7207대, 한국지엠 11개 모델 6556대. 11월 국내 마이너 업체별 팔고 있는 모델 수와 성적표다. 이
조회수 104 2020-12-02
오토헤럴드
판스프링이 무슨 죄, 메뉴얼 조차 없는 후진국형 화물 적재가 주범
대한민국 교통안전은 예전과 달리 많은 발전을 이루어 선진형으로 탈바꿈하기 시작했다. 물론 아직 OECD 국가 중 교통사고 사망자 수와 교통사고 등은 순위가 낮은
조회수 606 2020-11-30
오토헤럴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는 가짜 친환경차 보조금 등 즉각 중단해야
순수 전기차와 함께 친환경차로 분류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lug-in Hybrid Electric Vehicle , PHEV)'가 실제로는
조회수 491 2020-11-30
오토헤럴드
[시시콜콜]
자동차 브랜드에는 또 다른 브랜드가 있다. 우월성을 과시하기 위한 고성능 또는 프리미엄 디비전이다. 메르세데스 벤츠 AMG, BMW M, 아우디 스포츠, 렉서스
조회수 343 2020-11-26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가솔린 엔진으로 디젤차? 자동차 제조사들이 저지른 치명적 실수들
자동차는 생명과 직결된다. 제조사들이 성능에 앞서 안전 그리고 편의성을 높이는데 주력하는 이유다. 안전과 연결된 결함은 또 제조사에 엄청난 부담을 준다. 리콜에
조회수 149 2020-12-02
오토헤럴드
똑똑해지는 제네시스 GV70, 지문인증에 수면 상태 체크 레이더 센서
내달 국내 시장 출시 예정인 제네시스 브랜드 두번째 스포츠유틸리티차량 'GV70'에 생체 인식을 활용해 편의성과 안전성을 향상시킨 지능형 자동차
조회수 2,165 2020-11-26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